임종성 의원, 한-키르기스 수자원 기술협력 논의 주선…8년 만에 물꼬 틀까?

18일, 한국 방문한 키르기스스탄 방문단, K-Water와 함께 수자원협력 논의...임 의원 “이번 방문을 통해 한-키르기스스탄 수자원협력 재개되길 기대”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19/06/20 [00:15]

임종성 의원, 한-키르기스 수자원 기술협력 논의 주선…8년 만에 물꼬 틀까?

18일, 한국 방문한 키르기스스탄 방문단, K-Water와 함께 수자원협력 논의...임 의원 “이번 방문을 통해 한-키르기스스탄 수자원협력 재개되길 기대”

이돈구 기자 | 입력 : 2019/06/20 [00:15]

▲ 임종성 의원이 키르기스탄 투자청장과 국회의원단을 접견하고 기술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 이돈구


임종성 의원(더불어민주당, 경기광주을)은 18일, 수자원공사와 함께 한국을 방문한 아딜벡 울루 슘카르벡 키르기스스탄 투자청장 및 국회의원단(이하 방문단)을 접견하고 향후 한-키르기스스탄 수자원 분야에 대한 기술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이번 만남은 지난 2011년 실시된 수자원공사의 「키르기스스탄 수력발전 타당성 조사」이후 끊어진 수자원공사와 키르기스스탄간의 수자원관리 협력을 다시 이끌어내고자 마련한 자리로, 연간 전력생산의 93%를 담당하고 있는 키르기스스탄 수력분야의 노후화된 인프라 개선, 그리고 오랜 기간 물 관련 업무를 전담했던 우리나라 수공의 기술적 노하우 등 물 분야 기술협력을 필요로 하는 키르기스스탄 측의 이해관계가 맞물리면서 성사됐다.

 

이 날 만남에서 한국과 키르기스스탄 간의 물 분야 기술 협력 필요성에 공감한 양국 관계자들은, 이후 한강권역본부 내에 위치한 통합운영센터에서 한강유역의 수도‧수자원 분야 사업현황에 대한 브리핑을 받고 팔당댐을 둘러보는 등 한국의 우수한 물 관리 기술들을 직접 살펴봤다.

 

또 방문단은 19일, 임종성 의원의 주선으로 주승용 국회부의장을 예방, 수자원분야 협력에 대한 협조를 요청했다. 주승용 부의장은 국내 물 관련 주요 학회 및 기관들이 모두 참여하고 있는 사단법인 국회 물 포럼의 대표자이기도 하다.

 

임 의원은 “이번 만남으로 8년간 끊어진 한국과 키르기스스탄 양국 간의 수자원 분야 기술 교류‧협력을 다시 시작하는 첫 단추가 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18일 회의는 한국 측 임종성 의원과 이학수 수자원공사 사장, 한덕춘 글로벌 협력처장 등이 회의에 참석했으며, 키르기스스탄 측은 Adilbek uulu Shumkarbek 키르기스스탄 투자청장과 Zulushev Kurmankul 의원, Aidarov Salaidin 의원, Torokhanov Kubanychbek 부총리 자문관 등이 참석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