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소방서, "이동노동자 위한 무더위 쉼터 운영"

택배기사, 집배원 등 방문을 환영합니다!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19/07/08 [16:09]

광주소방서, "이동노동자 위한 무더위 쉼터 운영"

택배기사, 집배원 등 방문을 환영합니다!

이돈구 기자 | 입력 : 2019/07/08 [16:09]

▲ 광주소방서가 이동 노동자를 위한 무더위 쉼터를 운영한다.     © 이돈구


광주소방서(서장 김상현)는 연일 전국적인 폭염 특보가 확대되는 가운데  이달부터 오는 9월까지 석 달 동안 소방서 청사를 이동노동자(택배기사, 집배원 등)를 위한 무더위 쉼터로 개방한다고 밝혔다.


소방서 2층에 마련된 쉼터에는 냉방기 가동, 얼음정수기, 샤워 시설 등이 운영돼 이동노동자들의 온열 질환 예방과 폭염 속 단비 같은 휴식처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소방서 관계자는 “최근 5년 동안 경기도에서 발생한 온열질환자가 1,700여 명에 달한다.”며 “폭염에 가장 취약한 택배기사, 집배원 등이 건강을 위해 잠시 쉴 수 있는 공간은 필수적”이라고 쉼터 조성 배경을 설명했다.


아울러 ‘무더위 쉼터’는 경기도청사와 도 산하 공공기관, 소방서 등 31개 시ㆍ군 241개 기관에서 운영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