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성 의원, ‘민주당 일본경제보복대책특위’ 전략분과장 선임

임종성 의원 “일본의 부당한 보복행위 해소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 다할 터”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19/07/15 [23:17]

임종성 의원, ‘민주당 일본경제보복대책특위’ 전략분과장 선임

임종성 의원 “일본의 부당한 보복행위 해소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 다할 터”

이돈구 기자 | 입력 : 2019/07/15 [23:17]

▲ 임종성 의원이 민주당 일본경제보복대책특위 전략분과장에 선임됐다.     © 이돈구


더불어민주당 임종성 의원(경기 광주을,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은 지난 11일 우리나라에 대한 일본의 경제보복조치에 대응하기 위한 ‘더불어민주당 일본경제보복대책 특별위원회’ 전략분과장으로 선임됐다.

 

12명의 위원과 5명의 자문위원이 활동하고 있는 ‘일본경제보복대책특위’(위원장 최재성)는 전략분과와 외교‧안보분과, 산업‧통상분과 등 3개의 분과로 나눠져 각 분야별로 효율적인 대응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분주하게 움직이고 있다. 전략분과장에는 임종성 의원(경기 광주을), 외교‧안보분과장에는 김병기 의원(서울 동작갑), 산업‧통상분과장에는 권칠승 의원(경기 화성병)이 각각 선임됐다.

 

특위의 전략분과장을 맡은 임 의원은 “일본의 경제보복행위는 국제 통상질서는 물론 우리 산업 전반에 큰 피해를 초래하고 있다”면서 “전략분과장으로서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해법 모색에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전했다.

 

한편, 지난 11일 출범한 민주당 ‘일본경제보복대책특위’는 매일 아침 분과회의와 주 1회 공개회의를 갖고, 문제 해결을 위해 활발한 행보를 이어갈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