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한산성유산센터, "주말과 공휴일 무료셔틀버스 운행"

8월 1일부터 중앙주차장-오전리 농산물직거래장터 5km구간 … 무료주차장 등 6곳 순환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19/08/01 [08:01]

남한산성유산센터, "주말과 공휴일 무료셔틀버스 운행"

8월 1일부터 중앙주차장-오전리 농산물직거래장터 5km구간 … 무료주차장 등 6곳 순환

이돈구 기자 | 입력 : 2019/08/01 [08:01]
    남한산성 무료셔틀버스 노선도


남한산성 도립공원 일대 무료주차장 등 6곳을 순환하는 ‘무료 셔틀버스’가 이달부터 본격 운행된다.

경기도 남한산성세계유산센터는 도립공원 내 주차 공간 부족과 상습적 주차대기 등으로 인한 교통혼잡 문제를 해소하고, 주말 및 공휴일을 맞아 도립공원을 찾는 방문객 편의 제공을 위해 이달부터 무료 셔틀버스 운행에 들어간다고 1일 밝혔다.

방문객이 많은 토요일과 일요일, 공휴일 등 휴일에 운영되는 ‘무료 셔틀버스’는 35인승 2대로, 오전 9시30분부터 오후 6시30분까지 20분마다 1차례씩 오전리 농산물직거래장터에서부터 남한산성 도립공원 중앙주차장에 이르는 5km 구간을 순환 운행한다.

이에 따라 모처럼만에 휴일을 맞아 남한산성 도립공원을 찾은 방문객들은 농산물직거래장터주차장 불당리 주차장 검복리 주차장 검복 주차장 하행선 주차장 중앙주차장 등 도립공원 일대 무료주차장 등 6곳에 주차한 뒤 무료 셔틀버스를 타고 도립공원 입구와 주차장 사이를 오갈 수 있게 됐다.

남한산성세계유산센터는 휴일마다 빚어지는 극심한 교통혼잡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국토교통부, 광주시 등과 지속적으로 협의를 진행, 무료셔틀버스를 운행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남한산성세계유산센터는 방문객들이 보다 편리하게 도립공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광주시 등과 무료셔틀버스 노선 확대와 증차를 위한 협의를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박경원 남한산성세계유산센터 소장은 “무료셔틀버스 운행으로 교통 혼잡 때문에 불편을 겪었던 방문객들의 이용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방문객들이 편안하고 안전하게 도립공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무료셔틀버스 확대 운행을 추진하는 등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