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역 자연&자이 평균 35.4대 1로 1순위 마감"

8월 7일 당첨자 발표, 9월 2~5일 나흘간 정당 계약 실시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19/08/01 [16:37]

"광주역 자연&자이 평균 35.4대 1로 1순위 마감"

8월 7일 당첨자 발표, 9월 2~5일 나흘간 정당 계약 실시

이돈구 기자 | 입력 : 2019/08/01 [16:37]

▲ 광주역 자이&자이 투시도 (사진제공/GS건설)     © 이돈구


경기도시공사와 GS건설 컨소시엄이 경기광주역 일대에서 분양한 ‘광주역 자연&자이’가 청약 시스템 도입 이래 경기도 광주시에서 분양한 단지 가운데 가장 높은 경쟁률로 1순위 청약을 마감했다.

 

GS건설 컨소시엄은 경기 광주역세권 A1블록에서 선보이는 광주역 자연&자이의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평균 35.4대 1의 경쟁률로 전 주택형 마감했다고 밝혔다.

 

금융결제원에 따르면 31일 광주역 자연&자이의 1순위 청약접수 결과 일반공급 208가구 모집에 7363건이 접수되며 평균 35.4대 1의 경쟁률로 전 주택형이 마감됐다.

 

최고 경쟁률은 전용면적 74㎡타입으로 35가구 모집에 1739건이 접수돼 49.7대 1을 보였다. 이어서 전용면적 84㎡C타입이 45.3대 1, 84㎡B타입이 44.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가장 많은 접수건수를 보인 타입은 전용면적 84㎡A타입으로 141가구 모집에 4183건이 접수돼 29.7대 1을 보였다.

 

광주역 자연&자이는 1순위 청약 접수에 앞서 지난 30일 진행된 특별공급에서도 823가구 모집에 2856건이 접수되며 평균 3.47대 1의 높은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 같은 광주역 자연&자이의 흥행은 현 청약 시스템을 통한 청약 접수가 실시된 후 광주시에서 분양한 아파트 가운데 가장 높은 숫자여서 더욱 의미있는 평가 받는다. 이를 통해‘광주역세권 도시개발사업’의 가치가 증명된 만큼 향후 광주시가 수도권 동남부를 대표하는 도시로 부상하는데 더욱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

 

광주역 자연&자이는 민간참여 공공분양 아파트로‘자연&’과 ‘자이’의 브랜드가 만난 단지다. 공기업의 안정성과 각종 조사에서 아파트 브랜드 선호도 1위에 빛나는‘자이’의 브랜드 프리미엄이 더해진 단지로 분양 전부터 많은 관심을 받았다.

 

김정훈 GS건설 분양소장은 “광주역 자연&자이는 경기도시공사가 광주시에서 최초로 선보이는 공공분양의 상징성과 GS건설 자이의 브랜드 파워가 합쳐진 단지로 의미있는 광주시 최고 경쟁률 성적을 만들어 냈다”면서 “뜨거운 관심을 보여주신 만큼 광주시의 랜드마크 아파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역 자연&자이는 총 1,031가구의 대단지로 구성되며 △전용면적 74㎡ 170가구 △84㎡A타입 702가구 △84㎡B타입 74가구 △84㎡C 타입 85가구 등 전 가구가 주택 수요자에게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으로 설계됐다. 경기광주역 역세권 입지로 판교 3정거장, 강남 7정거장 등 편리한 교통 환경을 갖췄다.

 

이어지는 분양 일정으로는 오는 8월 7일 당첨자 발표를 진행하며, 8월 10~14일에는 당첨자 및 예비입주자 서류 제출, 9월 2~5일까지 나흘간 정당 계약을 실시한다. 광주역 자연앤자이의 견본주택은 광주시 역동 171-1 일원에 위치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