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시장, "정부에 3기 신도시 연계 광역교통망 구축 강력 요청"

9호선 연장, 수석대교 건설 등 차질 없는 대책 마련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19/11/05 [12:46]

조광한 시장, "정부에 3기 신도시 연계 광역교통망 구축 강력 요청"

9호선 연장, 수석대교 건설 등 차질 없는 대책 마련

이돈구 기자 | 입력 : 2019/11/05 [12:46]

▲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주요 현안사항을 브리핑하고 있다.     © 이돈구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정부에 지하철 9호선 연장, 수석대교 건설 등 3기 신도시와 연계한 광역교통망이 차질 없이 추진될 수 있도록 대책 마련을 다시한번 강력 요청했다고 밝혔다.


남양주시는 지하철 6·9호선 동북권 연장이 지난 31일 정부가 발표한 ‘광역교통 2030비전’에 제4차 광역교통시행계획 검토 과제로 언급된 만큼 빠른 시일내에 대책을 마련해 주길 촉구했다.


특히, 정부가 발표한 2030 비전은 수도권을 포함 전국을 대상으로 한 ‘미래’의 구상인 반면, 신도시 광역교통망 확충 계획은 입주 시기에 맞춰 시급히 추진해야 하는 현실적 계획으로 향후 3기신도시 입주에 따른 광역교통 문제 해결을 위해서는 철도망 확충이 유일한 대안임을 강조했다.

 

시는 9호선 남양주 연장사업은 당초 3기 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안)에 없었으나 광역교통 문제 해결을 위해 추가적으로 반영해 줄 것을 지속적으로 협의해 온 사안으로, 정부의 ‘선교통 후개발’ 정책이 반드시 지켜져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조광한 시장은 “광역철도 사업은 막대한 예산이 소요되는 만큼 재원분담 방안, 노선에 대한 관련 지자체와의 공감대 형성, 사업 추진 방식 결정 등 풀어야 할 숙제가 많아 시간이 필요하기에 조금만 기다려 주면 좋은 결과가 있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한편, 남양주시는 지하철 9호선 남양주 연장사업은 현재 국토부 등 관계기관과 노선 및 재원조달 방안을 협의 중으로 신도시 광역교통개선대책은 2020년초 발표와 동시에 당장 시행 가능한 만큼 향후 사업 추진이 확정 되면 다른 사업 보다 추진이 가장 빠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