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주시, 2019 지방세외수입 우수사례 발표대회 대상 수상

‘SK하이닉스 하천수 사용료 징수’로 전국 108건에서 대상 받아

조민 기자 | 기사입력 2019/11/07 [14:01]

여주시, 2019 지방세외수입 우수사례 발표대회 대상 수상

‘SK하이닉스 하천수 사용료 징수’로 전국 108건에서 대상 받아

조민 기자 | 입력 : 2019/11/07 [14:01]
    여주시, 2019 지방세외수입 우수사례 발표대회 대상 수상


[경기연합뉴스=조민 기자] 여주시는 지난 6일 행정안전부에서 주관하는 ‘2019 지방세외수입 우수사례 발표대회’에서 ‘하천수 사용료 징수권 34년 만에 되찾아 오다’는 사례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로써, 여주시는 전국 자치단체 108건의 세외수입 사례 중 세입증대의 가장 큰 성과와 기여도를 인정받은 셈이다.

이번 여주시 사례는 이항진 여주시장이 직접 여주시의회 시정질문에서 문제를 제기하며 추진해온 사업으로 SK하이닉스가 사용했던 하천수 사용료 23억원을 징수하고 매년 4억원의 사용료를 받아 여주시 세외수입 증대에 공헌하는 사례다.

여주시 관계자는 “세외수입분야 대상을 받은 만큼 12월 5일에 열리는 지방재정 우수사례 최종 결선에서 인센티브 5억을 받는 대통령상을 수상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11월 6일 저녁에 대상 소식을 전해들은 이항진 시장은 “하천수 사용료 징수 사례가 세외수입부문 대상을 받았다는 소식을 듣고 정말 기뻤다”며 시의원 때부터 준비하고 시장이 되자마자 직원들과 협력한 일이어서 더 의미가 있다고 기뻐했다.

특히 처음 일을 추진할 때 직원들이 관련 서류들을 검색하고 국가기록원까지 가서 일일이 서류를 찾으며 지금의 결과를 있게 했다며 여주시 공직자들의 노고에 진심어린 고마움을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