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코로나19 대응 도서관 임시 휴관…1인당 14일간 대출가능

감염병 걱정될 때 전자책 · 오디오북 이용하세요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20/02/26 [15:29]

용인시, 코로나19 대응 도서관 임시 휴관…1인당 14일간 대출가능

감염병 걱정될 때 전자책 · 오디오북 이용하세요

이돈구 기자 | 입력 : 2020/02/26 [15:29]

감염병 걱정될 때 전자책 ‧ 오디오북 이용하세요


[경기연합뉴스=이돈구 기자]용인시는 코로나19의 위기가 확산되면서 갑작스레 일상이 마비된 시민들이 책을 읽을 수 있게 전자책과 오디오북 대출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관내 17곳 도서관을 휴관한 가운데 시민들이 책을 보며 정서적 안정을 갖도록 도우려는 것이다.

용인시도서관 회원 누구나 PC나 모바일 기기로 1만3천여종의 전자책과 3천여종의 오디오북을 이용할 수 있다.

한 사람당 전자책은 5종씩 14일간, 오디오북은 100권까지 5일간 빌릴 수 있다.

이용하려면 용인디지털정보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프로그램을 다운받아야 한다.

클래식·재즈 등 다양한 음악을 들을 수 있는 뮤직라이브러리 서비스는 언제 어디서든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이와 관련 시는 올해 7천만원을 투입해 디지털 장서를 확충할 방침이다.

3월9~22일 시민들을 대상으로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보고 싶은 전자책을 신청받을 예정이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