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에 나눔의 손길 줄이어

조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9/16 [12:04]

광주시에 나눔의 손길 줄이어

조민 기자 | 입력 : 2020/09/16 [12:04]

광주시에 나눔의 손길 줄이어


[경기연합뉴스=조민 기자] 광주시에 코로나19와 다가오는 추석을 맞아 어려운 이웃과 함께 하려는 나눔의 손길이 줄을 잇고 있다.

㈜경기고속 권오성 경영지원본부장은 16일 광주시청을 방문, 추석을 맞아 관내 취약계층을 위해 써 달라며 백미 500포를 기탁했다.

권 본부장은 “추석 명절을 맞아 코로나19로 더욱 어려운 시간을 보내는 이웃들을 위해 조금이나마 도움을 줄 수 있어서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광주시의 어려운 분들과 함께하는 ㈜경기고속이 되겠다”고 기탁의사를 밝혔다.

또한, 이날 광남동통장협의회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보건용 마스크 1만8천840장을 전달했다.

서근택 광남동통장협의회장은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어 소외된 이웃들이 더욱 힘든 시기를 겪고 있을 것”이라며 “광남동통장협의회도 우리시의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한마음으로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신동헌 시장은 “어려울 때마다 발 벗고 도와주시는 통장님들과 경기고속에 감사드린다”며 “정성을 담아 기탁하신 물품이 정말 필요한 분들께 전달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화답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