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소방서, 2020년 화재통계 분석결과 발표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21/01/25 [13:13]

광주소방서, 2020년 화재통계 분석결과 발표

이돈구 기자 | 입력 : 2021/01/25 [13:13]

▲ 광주소방서 진압대원이 화재진압을 하고 있다.  © 이돈구



광주소방서(서장 황은식)는 지난해 경기도 광주시 화재 발생현황 분석결과를 발표했다.

 

소방서에 따르면 화재건수는 총 323건으로 전년대비 29건(8.2%) 감소, 인명피해는 19명으로 전년 13명보다 46.2%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재산피해는 70여억원으로 지난해보다 38.2% 감소한 것으로 분석됐다.

 

계절별 화재 건수는 봄(111건)→겨울(84건)→여름(66건)→가을(62건) 순으로 발생했다. 장소별 화재발생 현황으로는 공장·창고 등 비주거가 132건(45.2%)으로 가장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원인별로는 부주의 146건→전기적 요인 95건→기계적 요인 43건→원인미상 14건 순으로 발생했다. 부주의 원인이 전체 화재의 45.2%를 차지하고 있어 시민들의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황은식 서장은 “이번 통계자료를 바탕으로 맞춤형 화재예방대책을 강구하여 재난으로부터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화재발생의 가장 큰 원인이 부주의인 만큼 시민들의 각별한 관심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