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 서종면, 군 최초로 경로당에 노인건강기구 슐런 21대 지원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21/03/05 [12:59]

양평군 서종면, 군 최초로 경로당에 노인건강기구 슐런 21대 지원

이돈구 기자 | 입력 : 2021/03/05 [12:59]

양평군 서종면, 군 최초로 경로당에 노인건강기구 슐런 21대 지원


[경기연합뉴스=이돈구 기자] 양평군 서종면에서는 지난 4일 대한노인회 서종분회 및 각 마을 경로당에 노인건강기구 ‘슐런’ 21대를 군에서 최초로 지원했다.

‘슐런’이란 나무보드 위에서 나무토막을 손으로 관문에 밀어넣어 점수를 내는 네덜란드 전통 스포츠로 경기 방법이 쉽고 신체에 무리가 가지 않아 남녀노소 모두가 참여 할 수 있는 운동이다.

이날 전달식에는 김용녕 대한노인회 양평군지회장 등 노인회 관계자 7명이 참석했으며 서종분회 사무실에서 운동방법 등 시연이 이뤄졌다.

전달식에 참석한 백승선 대한노인회 서종분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각 마을 경로당 운영에 어려움을 많이 겪고 있지만, 어르신들의 복지 및 건강 증진을 위해 적극 지원해 주신 면장님께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코로나19로 부터 안전한 사회가 되면 활성화를 위해 서종면 자체 대회를 개최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소감을 전했다.

신희구 서종면장은 “2020년 한궁, 2021년 슐런 등 노인건강기구를 경로당에 꾸준히 지원하며 어르신들의 건전한 여가문화 조성과 건강증진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서종면 노인복지 증진을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