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란 민속장터 이전·개장 1주년 기념 축제 열린다"

초청가수 공연, 먹거리 제공, 경품 추첨 등 행사 다양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19/03/28 [08:40]

"모란 민속장터 이전·개장 1주년 기념 축제 열린다"

초청가수 공연, 먹거리 제공, 경품 추첨 등 행사 다양

이돈구 기자 | 입력 : 2019/03/28 [08:40]
    성남시 중원구 둔촌대로 68 모란민속5일장터 전경


성남시는 오는 31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4시 중원구 둔촌대로 68 모란민속5일장터에서 이전·개장 1주년을 기념한 축제 한마당을 연다.

모란민속5일장을 변함없이 찾는 이들에 감사의 뜻을 전하고 지역경제를 더욱 활성화하기 위해 모란민속5일장상인회가 주최하고 성남시상권활성화재단이 주관해 열리는 행사다.

이날 모란 장터에는 특설 무대가 설치된다. 개그맨 이덕재 씨의 사회로 국악 공연, 참여 고객 10개 팀의 장기자랑, 초대가수 성국, 씽씽걸즈, 권설경, 우아랑, 용감한 언니들의 신명나는 노래 공연이 펼쳐진다.

무대 주변에선 모란민속5일장 상인회가 국수, 떡, 전, 수육, 홍어 등 먹거리를 시민에 무료 제공하고, 세탁기, 쌀, 담요 등 경품 추첨 행사를 연다.

끝자리 4일, 9일에 장이 서는 모란장은 최대 10만 명이 모여드는 전국 최대 규모의 5일장이다.

28년간 중원구 성남동 대원천 하류 복개지 위 공영주차장에 장이 서다가 성남시가 바로 옆 여수 공공주택지구 내 주차장 부지 2만2575㎡ 규모에 새로 장터를 조성해 지난해 2월 24일부터 이곳에 605개 점포의 모란장이 서고 있다.

다목적지원센터, 공연장, 휴게 공간, 수도·전기공급 시설, 야간 조명탑 등 부대시설을 갖췄다.

모란장이 서지 않는 날은 차량 600대 차량 수용 규모의 공영주차장으로 활용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