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윤 의원, “GTX-D 노선 유치를 위한 하남 범시민 연대회의 개최하고 정부에 촉구 건의문 전달”

- GTX-D 노선의 하남 유치를 위해 시민대표 ‧ 국회의원 ‧ 하남시 ‧ 하남시의회 공동으로 정부에 촉구 건의문 전달

이돈구 기자 | 기사입력 2021/05/07 [10:42]

최종윤 의원, “GTX-D 노선 유치를 위한 하남 범시민 연대회의 개최하고 정부에 촉구 건의문 전달”

- GTX-D 노선의 하남 유치를 위해 시민대표 ‧ 국회의원 ‧ 하남시 ‧ 하남시의회 공동으로 정부에 촉구 건의문 전달

이돈구 기자 | 입력 : 2021/05/07 [10:42]

▲ 최종윤 의원     ©이돈구

 

[경기연합뉴스=이돈구기자]  더불어민주당 하남지역위원회(위원장 국회의원 최종윤)는 지난 5월 6일, 하남시장애인복지관에서 「GTX-D 노선 하남 유치 범시민 연대회의」를 개최하고, GTX-D 노선 하남 유치를 촉구하기 위한 건의문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최종윤 의원이 자문위원을 맡은 ‘GTX-D 노선 하남 유치위원회’가 개최하고, 하남시와 하남시의회가 후원에 참여했다.

 

더불어민주당 하남지역위원회는 지난해 10월 하남시 주민들과 국회의원, 하남시, 시‧도의원들로 구성된 ‘GTX-D 노선 하남 유치위원회’를 꾸리고, 김포~하남을 연결하는 노선을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드시 반영해줄 것을 국토교통부에 건의했다. 또한, 지난 3월에는 GTX-D 노선 하남 유치위원회 전략회의를 개최하는 등 GTX-노선의 하남 유치를 위한 꾸준한 활동을 전개해왔다.

 

이번 범시민 연대회의는 지난 4월 22일, 한국교통연구원 주관으로 열린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수립연구 관련 공청회’에서 GTX-D 노선에 하남시가 포함되지 않자, 이에 대한 하남시민들의 목소리를 전달하기 위해 개최되었다.

 

오늘 발표된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D 노선) 하남 반영 촉구 건의문’에는 GTX-D 노선 하남 유치위원회와 국회의원 최종윤, 하남시장, 하남시의회가 공동으로 참여했다. 건의문의 주된 내용은 GTX-D 노선이 서울을 관통해 경기도 동‧서부를 연결하는 노선으로 진행되어야 그 취지를 달성할 수 있음을 밝히고 있다. 수도권 교통혼잡 해소와 경제성, 정책효과, 지역균형발전 효과 등을 고려할 때, 축소된 GTX-D 노선은 광역철도의 기능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계획이라며,  GTX-D 노선에 하남시가 반영되어야 함을 정부에 촉구하고 있다.

 

최종윤 의원은 “축소된 GTX-D 노선 반영은 광역철도의 기능을 전혀 고려하지 않은 계획”이라며, “수도권 동‧서부권 주민들에게 커다란 실망과 분노를 안겨주었다. GTX-D가 반드시 하남 지역에 유치되어 광역급행 사각지대에 있는 하남시의 교통복지가 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한편, 최종윤 의원은 지난 4월 29일에 국토부 황성규 2차관과 간담회를 가져, GTX-D에 하남 구간이 포함되어야 함을 강력 건의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